•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1
  • 0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양희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총상금 1040만 달러)에서 우승하며 올 시즌 한국 선수 첫 승에 성공했다.

양희영은 24일(한국시각) 미국 워싱턴주 서매미시의 사할리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5개, 더블보기 1개, 보기 3개를 묶어 이븐파 72타를 쳤다.

이로써 최종합계 7언더파 281타를 기록, 공동 2위인 고진영, 릴리아 부(미국), 야마시타 미유(일본 이상 4언더파 284타)를 3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지난해 11월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 이후 7개월 만에 LPGA 투어 6승에 성공한 양희영은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대회 정상의 기쁨을 맛봤다.

2012년과 2015년 US 여자오픈에서 준우승한 게 종전 메이저 최고 성적이었다.

또 이번 우승으로 7월 개막하는 2024 파리올림픽 출전권을 따낼 가능성도 커졌다. 현재 여자골프 세계랭킹 25위인 양희영은 이 대회 우승으로 15위 안쪽으로 들어갈 것이 유력하다.

양희영은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 이어 생애 두 번째 올림픽 출전을 노린다.

파리올림픽 골프 여자부 경기는 이 대회가 끝난 뒤 24일 자 세계랭킹을 기준으로 출전 선수를 정한다.

세계랭킹 15위 내에서 한 나라에서 최대 4명이 나갈 수 있는데, 현재 우리나라는 15위 안에 7위 고진영, 12위 김효주 2명이 들어 있다.

1989년생인 양희영의 이번 우승으로 2024시즌 LPGA 투어 개막 후 15개 대회 동안 이어진 한국 선수 무승도 깨졌다.

한국 선수의 최근 메이저대회 우승은 2022년 이 대회 전인지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