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익명
  • 조회 수 192
출처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1016562
샤이니 태민 이미지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샤이니 태민이 퍼포먼스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22일 공개되는 정규 7집 ‘돈트 콜 미’(Don‘t Call Me)는 2018년 9월 발매된 정규 6집 이후 약 2년 6개월 만에 선보이는 샤이니의 새 앨범이다.

타이틀곡 ‘돈트 콜 미’는 사랑에 철저히 배신 당한 주인공이 상대에게 전화하지 말라고 경고하는 가사가 인상적인 힙합 베이스의 댄스곡이다. 공개를 앞두고 이날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쇼케이스에서 온유는 “틀에 박히고 싶지 않은 우리의 마음을 표현했다”며 히스테릭함을 더한 새로운 색깔의 샤이니의 모습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키 역시 “그간 강하다면 강한 노래는 많았지만, 히스테릭함은 없었다. 내부적으로 이정도의 변화도 없으면 음악적인 변화가 없을 거 같아 해보지 않은 음악과 정형화되지 않은 스타일링까지 더하려고 했다”고 변화를 예고했다.

‘무대 장인’ 샤이니 특유의 파워풀한 퍼포먼스도 기대를 모은다. 태민은 “강렬하게 센 콘셉트여서 흑화된 샤이니의 모습을 만나보실 수 있을 거 같다”며 “처음 안무 시안을 봤을 때 동장이 너무 많아서 역대급이라 생각했다”고 말해 기대감을 더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