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익명
  • 조회 수 11
출처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1030486
이솜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배우 이솜이 모범택시를 통해 검사의 어려움을 느꼈다고 털어놨다.

6일 오후 2시 SBS 새 금토극 ‘모범택시’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됐다. 제작발표회에는 이제훈, 이솜, 김의성, 표예진, 차지연, 박준우 감독과 MC 박슬기가 참석했다.

‘모범택시’에서 정의감이 넘치는 검사 강하나 역을 맡은 이솜은 “그동안 해왔던 캐릭터 중에 가장 정의로운 캐릭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원작에는 없는 캐릭터라 앞으로 어떻게 강하나가 그려질지가 궁금했다. 사적 복수를 하는 무지개운수와 만나면서 대립이 형성될지 호기심이 생겼다. 감독님과 실제 사건들과 대본에 대해 말씀하셔서 현장에서 믿고 연기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솜은 “제가 많이는 안 했지만 검사가 굉장히 힘든 일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체력적으로 스트레스도 많이 받는 직업이더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SBS 새 금토극 ‘모범택시’는 오는 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eunjae@sportsseoul.com
사진|SBS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