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미국 검찰이 무죄를 주장하고 있는 FTX 창업자 샘 뱅크먼 프리드(SBF)의 무죄 주장 방어논리가 부적절하며, 법원은 '전 FTX 변호사의 사기 개입' 등 주장에 대한 심문, 논쟁 등을 채택해선 안된다고 주장했다. SBF 사건 담당 검사 데미안 윌리엄스(Damian Williams)는 법원에 제출한 서류에서 "SBF는 자신의 회사 중 하나인 노스디멘션(North Dimension)의 실버게이트은행 계좌를 만들기 위해 거짓말을 했다고 진술했으며, 당시 FTX 소속 변호사의 승인을 받았다며 책임을 전가하려는 듯한 행동을 보였다. 재판과 관련한 더 이상의 세부 사항이 제공되지 않는 경우, SBF는 위와 같은 방어논리나 법률 자문을 포기해야 한다"고 밝혔다. 앞서 SBF 측 변호사들은 SBF의 구금으로 재판을 제대로 준비할 수 없다며 수정헌법 6조에 따라 방어권을 보장받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후 법원은 SBF의 변호사 면담을 하루 단위로 승인하면서 일주일에 5일 면회를 진행하고 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