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익명
  • 조회 수 10
출처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1028835
언더커버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언더커버’ 지진희, 김현주가 돌이킬 수 없는 진실과 마주한다.

‘괴물’ 후속으로 오는 23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 측은 1일 오랜 세월 깊숙이 묻어둔 진실과 함께 어긋나기 시작한 한정현(지진희/연우진 분), 최연수(김현주/한선화 분)의 운명을 예고한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언더커버’는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살아온 남자가 일련의 사건에 휘말리며 가족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거대한 세력과 감춰진 진실 사이에서 그의 처절하고 외로운 싸움이 시작된다. ‘레전드 조합’ 지진희, 김현주를 비롯해 허준호, 정만식, 이승준, 권해효, 한고은, 박근형, 연우진, 한선화 등 내로라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가세해 완성도를 책임진다.

이날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운명적으로 만났지만 필연적으로 대립할 수밖에 없는 한정현, 최연수의 처절하고 가슴 시린 서사를 예고한다. 감정을 읽을 수 없는 표정 너머 서늘한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하는 이들의 모습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정현’이라는 새로운 신분을 받고 비밀 임무를 수행하던 정보 요원 이석규(연우진 분), 정의와 진실의 화신으로 뜨거운 청춘을 보낸 최연수(한선화 분)의 반쯤 드러난 얼굴도 흥미롭다.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기꺼이 모든 것을 버릴 수 있었던 한정현과 굳은 신념과 소신을 가진 최연수. ‘행복’과 ‘정의’를 꿈꿨던 두 남녀의 운명은 어디서부터 엇갈리기 시작한 것일까. ‘모든 것이 어긋나기 시작했다’라는 문구가 꿈과 일상을 파고든 위태로운 균열을 암시하며 궁금증을 높인다.

지진희는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살아온 안기부 요원 ‘한정현’ 역을 맡았다. 자신의 모든 것을 버리고 가짜 신분으로 살아가던 그는 아내 최연수가 공수처장 후보에 오르면서 걷잡을 수 없는 소용돌이에 휘말린다. 김현주는 정의와 진실을 위해 살아온 인권 변호사 ‘최연수’로 분한다. 평생 일궈온 능력을 인정받아 공수처장 후보에 오른 그는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며 혼란에 빠진다. 무엇보다 연우진과 한선화가 한정현, 최연수의 운명적 만남을 여는 청춘 시절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오랜 세월 숨겨진 진실은 누구보다 견고했던 믿음을 흔든다. 걷잡을 수 없는 위기와 격변 속, 소중한 것들을 지켜내기 위한 이들의 치열한 사투가 시청자들의 마음에 불을 지핀다.

‘언더커버’ 제작진은 “한정현, 최연수의 믿음을 송두리째 뒤흔드는 위험한 진실, 복잡하게 얽히고설킨 인물들의 관계와 감정 변화가 흥미진진할 것”이라며 “소중한 일상을 지켜내기 위한 두 남녀의 미션이 뜨겁게 펼쳐진다. 절제와 폭발을 오가는 배우들의 열연 기대해도 좋다”라고 전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는 ‘괴물’ 후속으로 오는 23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주)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