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37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GS건설이 수소연료전지와 태양광을 이용한 친환경 에너지 생산과 운영 사업에 5000억원을 투자한다. 이번 투자로 GS건설은 친환경 신사업을 확대하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더욱 가속화할 예정이다.

GS건설은 경북 포항시청에서 포항시청과 영일만 4일반산업단지에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에 투자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강덕 포항시장과 허윤홍 GS건설 신사업부문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GS건설은 포항시 영일만 4일반산업단지에 태양광과 수소연료전지를 이용한 신재생에너지 생산 사업에 약 5000억원을 투자한다. 투자기가간은 2023년부터 2028년까지다.

포항시 영일만4 일반산업단지는 포항시가 미래 탄소중립의 전초기지로 준비 중인 공단이다. 특히 'RE100(Renewable Energy 100%·기업 등 전기소비자가 태양에너지, 바람에너지 등 재생에너지를 100% 사용 하는 자발적 캠페인)' 사업을 통해 에너지 자립형 산업 단지로 도약하기 위해 조성한 곳이다. GS건설이 신재생에너지 공급과 운영을 맡는다.

허윤홍 GS건설 신사업부문 대표는 "100% 신재생 에너지를 공급하는 친환경 미래사업인 만큼 이번 투자를 계기로 GS건설은 ESG 선도기업으로 환경과 사회를 생각하는 지속가능경영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영일만 4 일반산단은 포항북구 흥해읍 곡강·용한리 일원 260만 ㎥(78만평) 부지에 조성 되는 단지로 지난 2019년 7월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규제 자유특구'로 지정돼 4차 산업혁명을 이끌 미래형 공단으로 주목받고 있다. 앞서 GS 건설은 지난해 경상북도, 포항시와 2차전지 배터리 리사이클 제조시설 구축을 위한 투자협약을 맺고 올해 공장 준공에 들어간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0719_0001517751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