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34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중흥그룹은 카이스트(KAIST)에 평택 브레인시티 반도체 연구센터 발전기금으로 300억원을 약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중흥그룹은 브레인시티 내에 조성될 교육연구동을 건설해 200억원을 현물로 기부하고, 인재 양성 프로그램 지원을 위해 현금 100억원을 쾌척한다.

이날 KAIST 학술문화관 존해너홀에서 열린 약정식에는 코로나19의 감염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정창선 중흥그룹 회장과 정장선 평택시장, 이광형 KAIST 총장 등 주요 관계자들만 참석했다.

정창선 중흥그룹 회장은 "기술패권주의 시대에 세계와 경쟁하며 앞서 나가려면 과학기술 인재를 키워야 한다"며 "젊은 과학자들이 무한한 연구의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폭넓게 지원하면, 그들이 성장해 수만 명을 먹여 살리는 인재가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광형 카이스트 총장은 "이번 기부는 국가의 성장 동력이 될 반도체 인재 양성을 위한 과감한 투자이자 대한민국 미래를 밝히는 희망이 될 것"이라며 "기부자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세계 최고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KAIST는 경기도 평택시 브레인시티 내 캠퍼스 부지에 'KAIST 반도체 연구센터' 설립을 추진 중이다. 산·학과 지자체가 협력해 특화된 반도체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지난 14일 삼성전자, 평택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0719_0001518427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