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4
  • 0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중국 2023년 4~6월 2분기 경제성장률은 6.3%에 달했다고 국가통계국이 17일 발표했다.

신화통신과 신랑망(新浪網) 등에 따르면 국가통계국은 이날 2분기 국내총생산증가율이 1~3월 1분기 4.5%보다 2.8% 포인트 확대했다고 밝혔다.

작년 말 상하이 등이 엄격한 제로 코로나 정책으로 록다운하면서 타격을 입은데 따른 반동 요인 때문에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고 현지 이코노미스트는 지적했다.

2분기 성장률 시장 예상 중앙치는 6.9%인데 실제로는 이를 0.6% 포인트나 하회했다.

봉쇄 등 반동 요소를 제외하면 2분기 중국 경제는 작년 동기에 비해 연평균 3.3%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중국 경기는 현 시점에 부동산 시장의 침체 등으로 둔화세를 뚜렷이 보이고 있다.

계절 조정치로 2분기 GDP는 전기에 비해 0.8% 늘어나는데 머물렀다. 시장 예상치 0.5%를 약간 상회했으나 1분기 2.2% 증가에서 대폭 감속했다.

선진국처럼 전기 대비 GDP 중가율을 연율 환산한 성장률은 3.2% 정도로 집계됐다.

체감경기에 가까운 2분기 명목 GDP는 전년 동기에 비해 4.8% 늘어났다. 1분기 5.0%를 다소 밑돌았다.

1~6월 상반기 경제성장률은 5.5%로 나타났다. 올해 중국 정부 성장목표 5% 안팎을 상회했다.

백화점과 슈퍼마켓, 온라인 판매를 합친 소매 매출액(사회소비품 소매총액)은 상반기에 전년 동기보다 8.2% 증가했다.

2021년 상반기와 비교한 연평균 증가율은 3.7%로 1분기 4.5%에서 축소했다.

외식 등 서비스 소비가 견조한 반면 가전과 가구, 자동차 등 내구소비재 판매는 부진했다.

6월 소매매출은 작년 같은 달과 비교해 3.1% 늘었다.

공장 건설 등을 나타내는 1~6월 상반기 고정자산 투자는 3.8% 증가했다. 1~3월 1분기 5.1%에서 감속했다. 6월 고정자산 투자 경우 0.39% 늘어났다.

중국 정부가 경기부양을 기대하는 인프라 투자는 상반기에 7.2% 증대했지만 민간기업 투자가 0.2% 감소했다.

지방경제가 의존하는 부동산 시장 부진 여파도 크다. 상반기 부동산 개발투자는 7.9% 줄었다.

신축주택 판매 면적이 2.8% 감소로 돌아섰다. 재고 물량 소화에 걸리면서 신축투택 개발이 증가하는데 더욱 시간이 필요할 전망이다.

외수는 경제성장률을 끌어올리는 요인이지만 4~6월 수출은 전년 동기에 비해 4.7% 적었다.

대미 수출 감소가 장기화하고 동남아국가연합(아세안)과 유럽연합(EU) 수출도 줄어들었다.

내수 부진으로 수입도 감소했기 때문에 수출에서 수입을 차감한 2분기 무역흑자는 전년 동기와 거의 비슷했다.

1~6월 산업생산은 작년 동기 대비 3.8% 증가했다. 2021년 상반기에 비해선 연평균 신장률이 3.6%에 그쳤다. 1~3월 4.7%에서 둔화했다.

수요 부족으로 컴퓨터 생산량이 크게 줄어들었고 건자재 생산도 주춤했다.

6월 산업생산은 전년 동월보다 4.4% 늘어났다. 5월 3.45% 증가에서 가속했다.

한편 상반기 중국 실업률은 5.3%로 1분기 5.5%에서 0.2% 포인트 개선했다. 6월 실업률은 5.2%로 전달과 같았다.

다만 청년 실업률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6월 16∼24세 청년 실업률은 21.3%로 종전 최고인 5월 실업률 20.8%에 비해 0.5% 포인트 악화했다.

시진핑(習近平) 지도부는 2023년 성장률 목표를 5% 안팎으로 내걸었다. 그러나 민간기업의 수익과 고용 개선이 지체하고 선행 불안감이 이어지고 있다.

금융시장에선 성장을 안정궤도로 되돌리려는 경기대책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해 중국인민은행은 지난 14일 은행 지급준비율과 중기 대출제도 등 정책수단을 활용해 국내 경제가 직면한 과제에 적극 대처할 방침을 밝혔다.

쩌우란(鄒瀾) 인민은행 금융정책사(국) 사장은 2023년 상반기 금융통계 정황에 관해 브리핑하면서 중국 경제와 물가 정세에 대응, 지준율과 중기 유동성 지원창구(MLF), 공개시장 조작 등 다양한 금융정책 수단을 포괄적으로 동원하겠다고 언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js@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