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4
  • 0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한국건설기술연구원(건설연)은 전국의 유명 관광명소에 설치돼 있는 케이블 보행교(출렁다리)의 안전관리를 위한 검사 장비와 모니터링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일 밝혔다.

케이블 보행교란 보행자의 통행을 위해 케이블을 주 부재로 일정 수준의 흔들림을 허용하는 교량을 말한다. 흔히 출렁다리, 흔들다리, 구름다리 등으로 불린다.

국내에는 200여 개의 출렁다리가 있으며 이 중 100개 내외의 교량이 최근 7년 간 건설됐다. 관광명소로 잘 알려진 국내 주요 교량의 경우 연간 2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을 유치하는 등 다수의 보행자가 사용하고 있다.

건설연 구조연구본부 연구팀은 출렁다리에 최적화된 전자기 센서 기반 비파괴 검사 장비과 보행 하중 모델을 포함한 안전 및 유지관리 시스템을 개발했다.

도로교와 달리 출렁다리는 구조적으로 허용되는 진동과 흔들림 때문에 이에 특화된 모니터링 분석 알고리즘 개발이 필요하다.

이에 연구팀은 기존 설계기준에서 목표로 하는 보행자의 안전 확보 뿐만 아니라 교량의 진동이 보행자에게 미치는 심리적인 영향을 분석모델에서 고려했다.

또한 국내 환경을 고려한 출렁다리 현장점검 매뉴얼을 개발했다.

출렁다리의 유지관리는 지방자치단체에서 독립적으로 수행하고 있는데, 모든 관리주체가 일관된 수준의 교량 유지관리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고 현장점검 매뉴얼을 마련했다.

개발된 기술은 건설연에서 운영 중인 ‘교량 구조물 스마트 유지관리 플랫폼’(이하 플랫폼, www.bmaps.kr)에 탑재했다. 출렁다리 현장에서 태양광 등을 통해 생산되는 전력을 활용해 24시간 진동 및 온·습도를 계측한다.

수집된 데이터는 실시간으로 플랫폼으로 전송되어 장기 계측 데이터로 관리되고 계절 변화 및 진동 수준에 따른 통계 분석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향후 출렁다리 일반 진동 사용성 기준 수립에 활용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