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4
  • 0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중국 증시는 1일 정책 기대감이 퍼지고 자금유출 우려 완화로 매수가 선행하면서 반등 개장했다.

상하이 종합지수는 이날 전일 대비 6.15 포인트, 0.19% 상승한 3126.02로 출발했다.

선전 성분지수는 전일보다 31.38 포인트, 0.30% 오른 1만449.60으로 거래를 시작했다.

기술주 중심의 창업판 지수도 전일에 비해 5.50 포인트, 0.26% 올라간 2108.08로 장을 열었다.

중국인민은행이 이날 시중에서 강제적으로 예탁하는 외화 예금준비율 인하를 발표했다.

위안화 약세와 자본유출을 억제하려는 목적에서 15일부터 외화 지준율을 현행 6.0%에서 4.0%로 내린다.

보험주가 견조하게 움직이고 있다. 창청차 등 자동차주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양조주와 식품주, 은행주, 석유주 역시 오르고 있다.

중국인수보험이 3.5%, 중국핑안보험 3.0%, 산시 싱화춘 펀주 3.4%, 구이저우 마오타이 0.5%, 우량예 2.1%, 면세주 중국여유집단 중면 1.7% 뛰고 있다.

초상은행은 2.5%, 중국은행 0,3%, 건설은행 0.5%, 중국석유화공 0.5%, 중국석유천연가스 0.4%, 중국교통건설 1.3%, 금광주 쯔진광업 2.5%, 거리전기 1.8% 상승하고 있다.

반면 통신주는 약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베이징 진산 소프트웨어 등 기술주도 밀리고 있다.

액정패널주 징둥팡은 0.5% 떨어지고 있다.

상하이 종합지수는 오전 10시21분(한국시간 11시21분) 시점에는 22.87 포인트, 0.73% 올라간 3142.75로 거래됐다.

선전 성분 지수는 오전 10시23분 시점에 93.92 포인트, 0.90% 상승한 1만512.13을 기록했다.

창업판 지수는 오전 10시24분 시점에 2114.35로 11.77 포인트, 0.56% 뛰어올랐다.

한편 홍콩 증시는 태풍 사올라 접근으로 일단 오전장을 휴장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js@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