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5
  • 0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2년 전 불륜설에 휩싸인 배우 추자현의 남편 우효광이 "너무 고통스러운 시간이었다"며 "다신 그런 일을 겪게 하고 싶지 않다"고 했다. 추자현은 불륜이 아니었다고 선을 그으며 남편과 불륜 의혹을 받은 여성에 대해 "나와도 친한 남편의 친구"라고 했다.

추자현과 우효광은 17일 방송된 SBS TV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300회 특집에 출연했다. 두 사람은 이 프로그램에 1회 때부터 출연해 행복한 결혼 생활을 보여주며 시청률을 끌어올리는 데 큰 역할을 했다. 특히 우효광은 추자현에게 헌신하는 모습을 보여줘 '국민 남편'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그러나 우효광은 '동상이몽2' 하차 후 불륜설에 휩싸였다. 지난 2021년 우효광이 지인들과 술을 마신 뒤 차에 올라타틑 과정에서 추자현이 아닌 다른 여성을 무릎에 앉힌 모습이 담긴 영상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급속히 퍼졌다. 우효광은 '국민 남편'에서 '국민 불륜남'이 됐고, 한국에서 뿐만 아니라 중국에서도 큰 비난을 받았다. 당시 이 논란에 대해 우효광 본인은 물론이고 추자현 역시 어떤 입장도 내놓지 않았다.

이날 방송에서 추자현은 남편 불륜설에 관해 처음 입을 열었다. 그는 "송구스럽게도 재작년에 안 좋은 이슈가 있었다"며 "경솔한 행동 하나가 안 좋은 인상을 줬다"고 했다. 다만 불륜은 없었다는 걸 명확히 했다. 추자현은 "우린 영상통화를 많이 한다. 저녁에 술자리가 있으면 누구랑 같이 있는지 안다. 나도 그 멤버들과 다 사이가 좋고 이웃이다. 그러다가 한 차에 우르르 몰려타는 찰나에 오해가 될 만한 영상이 보도됐다"고 말했다.

추자현은 또 "(우효광 무릎에 앉은 여성은) 나와도 친한 남편 친구"라며 "문자 메시지를 보면서 남편 무릎을 지나서 차 안 자리로 들어가는데 포착이 됐다. 하지만 몇 초가 됐든 그 행동을 한 건 맞다. 그러니 제대로 매를 맞으라고 했다"고 말했다.

우효광도 해명했다. 당시 영상은 악의적인 편집이었다는 주장이었다. 그는 "처음에는 아무 일도 아니라고 생각했다. 인터넷과 SNS에 악의적으로 편집됐고, 해명하고 싶었는데 사람들이 믿고 싶지 않아 했다. 사람들이 믿고 싶은 것은 (나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이고 모두 그쪽으로 생각했다. 시간이 모든 걸 증명해주리라 믿었다. 그러나 아내에게 정말 미안했다"고 했다.

그는 "(당시 사건 때문에) 지금까지도 괴롭다"고 했다. 그러자 추자현은 "영상 속 제스쳐가 잘못된 건 인정하냐. 인생이 그렇다. 해명할 기회는 없다"고 답했다. 우효광은 "너무 힘들었다"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이어 "그 시간이 너무 고통스러워서 다시는 그런 일을 겪게 하고 싶지 않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