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익명
  • 조회 수 152
출처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1006163
토토
제공|스포츠토토코리아
[스포츠서울 최민우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가 오는 26일 인천계양체육관에서 열리는 2020-21시즌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 GS칼텍스 전을 대상으로 한 배구토토 매치 10회차 투표율 중간집계 결과, 참가자들은 홈팀 흥국생명의 완승을 예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1~3세트 승리팀과 점수차를 맞히는 배구토토 매치 10회차 게임에서 1~3 세트별 예상 승리팀은 모두 홈팀인 흥국생명의 차지로 돌아갔다.
1세트에서 흥국생명은 63.29%를 획득해 36.71%를 기록한 GS칼텍스에 비해 큰 우위를 보였다. 이어 흥국생명은 2, 3세트에서도 60.79%와 64.08%를 기록하는 등 전체적으로 압도적인 경기를 펼칠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홈팀 GS칼텍스의 투표율은 각각 39.21%와 35.92%로 나타났다. 더불어 각 세트 별 예상 점수 차에서는 모든 세트에서 3~4점차가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고, 2세트(38.56%), 3세트(32.01%), 1세트(33.90%) 순이었다.

V리그 여자부 상위권팀들의 대결이 펼쳐진다. 리그 선두 흥국생명은 승점 46점(16승3패)을 질주하고 있고, GS칼텍스는 승점 37점(13승6패)를 기록하며 그 뒤를 쫓고 있다. 흥국생명은 외국인 선수 루시아 프레스코의 공백으로 인해 불안한 모습을 연출하기도 했으나, 최근 ‘배구여제’ 김연경과 쌍둥이 자매인 이재영·이다영을 앞세워 4연승을 기록하는 등 순항하고 있는 모양새다.

GS칼텍스 역시 5연승의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다만, GS칼텍스 ‘쌍포’ 중 한 명인 강소휘가 지난 22일 경기에서 부상을 당했다는 점은 큰 변수다. 리그 득점 12위(215점)에 올라있는 강소휘의 영향력을 감안하면 이번 경기에서 큰 전력 공백이 생길 수밖에 없는 GS칼텍스다.

더불어 안방의 이점을 가진 흥국생명이 이번 시즌 양팀의 맞대결에서도 2승1패로 우세한 성적을 거두고 있기 때문에 토토팬들의 예상과 같이 우세한 경기를 치를 가능성이 높은 경기다.

한편, 이번 배구토토 매치 10회차 게임은 25일 오후 6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miru0424@sportsseoul.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